UPDATED. 2024-04-15 17:31 (월)

람다256, '죽은 마법사의 도시 NFT' 사이펄리 통해 공개
상태바
람다256, '죽은 마법사의 도시 NFT' 사이펄리 통해 공개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2.12.12 13: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블록체인 전문 기업 람다256은 스릴러 웹툰계의 거장 김칸비 작가의 작품 “죽은 마법사의 도시”를 자사 NFT 거래소 사이펄리(CYPHRLY)를 통해 “디지털 콜렉터블 NFT” 프로젝트로 공개한다고 12일 밝혔다. 

“스위트홈”을 통해 세계적인 인기를 얻은 작가 김칸비의 작품이 블록체인 기반 대체 불가능 토큰(NFT)으로 제작되는 건 이번이 최초로 업계의 이목을 끌고 있다. “죽은 마법사의 도시” 디지털 콜렉터블은 그의 초기작 웹툰 “죽은 마법사의 도시”IP를 기반으로 제작될 예정으로, 기획은 aroundz(어라운즈)에서, 제작은 (주)이야기농장에서 담당한다.

어라운즈는 NFT와 메타버스부터 방송·디지털아트까지 다양한 콘텐츠 사업을 전문 기획·제작하는 기업으로, 신세계푸드, LG디스플레이,YTN 등 국내 굵직한 기업체와의 협업을 통해 입지를 탄탄히 하고 있다.  ㈜이야기농장은 디자인과 콘텐츠를 개발하는 제작사로 유미의 세포들(스튜디오 드래곤, 로커스作) 등 애니메이션 작품에 참여 등 애니메이션 제작 능력과 언리얼 엔진 활용 능력을 인정받았다.  

첫 NFT는 작품의 주인공 ‘크림슨 로브’ 캐릭터를 3D 기술과 새로운 디자인으로 재탄생 시킨 아트웍으로, 추후 작품 속 다른 캐릭터 역시 3D 콜렉터블 형태로 공개될 예정이다. 크림슨 로브 NFT는 단순 3D 캐릭터 아트웍에 그치지 않고 해당 프로젝트의 멤버십의 역할은 물론 향후 게임 캐릭터 및 메타버스 아바타 등으로 활용 가능해 특별한 의미를 가질 것으로 기대된다.

“죽은 마법사의 도시” 디지털 콜렉터블은 사이펄리 거래소 내 브랜드 페이지 오픈을 시작으로 다양한 문화 콘텐츠 제작 등 로드맵을 이행할 예정이다. 현재 해당 IP를 활용한 애니메이션을 제작 중이며, 넷플릭스 및 글로벌 OTT에서 서비스하는 것을 목표하고 있다. 이 외에도 강력한 IP파워를 활용, 게임 등 다양한 신규 콘텐츠 제작이 예정되어 있으며 추후 패션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한 콜라보레이션 등을 계획 중이다.

사이펄리는 큐레이션 기반의 NFT 마켓플레이스로, 게임, 피규어, 애니메이션 등의 서브컬처뿐만 아니라 아트와 패션 등 전 영역의 유명 브랜드들과 협업하며 다양한 NFT를 선보이고 있다. 람다256의 자체 블록체인 기술 ‘루니버스'를 이용해 ‘LIVE NFT’(라이브 NFT) 등 고성능의 NFT 서비스를 저탄소 배출로 환경 친화적으로 제공하며, 누구나 가스비(네트워크 수수료) 없이 무료로 사이펄리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