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7 09:10 (월)

인천, K리그1 최초로 유니폼 NFT 판매
상태바
인천, K리그1 최초로 유니폼 NFT 판매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3.03.14 17: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유나이티드가 유니폼 NFT를 판매한다.(인천 제공)
인천 유나이티드가 유니폼 NFT를 판매한다.(인천 제공)

[블록체인투데이 디지털뉴스팀] 뉴스1에 따르면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가 K리그1 최초로 '유니폼 NFT(Non-fungible token·대체 불가능 토큰)' 판매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인천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 팬들에게 색다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메타버스월드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창단 20주년 유니폼 NFT를 기획하게 됐다고 같은 날 전했다.

가상의 랜덤박스 형식으로 총 150개 한정 판매되며, 오는 15일 오후 6시부터 FNCY 사이트와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랜덤박스 오픈일(리빌)은 3월 말로 예정됐다.

이번 유니폼 NFT의 가장 큰 특징은 다채롭게 구성된 등급이다. 최상위 등급인 레전드 골드부터 레전드, 플레이어까지 총 3개의 등급으로 구성돼 있으며 등급별로 선수단사인회, 클럽하우스 투어, 홈경기 하이파이브, 스카이박스 1회 사용권 등의 혜택이 차등 구성돼 있다.

3월 말로 예정된 오픈일에 본인이 구매한 유니폼 NFT의 등급을 확인할 수 있다. 모든 구매자에게 NFT 기념 패치가 부착된 실물 유니폼이 지급된다.

김성훈 메타버스월드 대표이사는 "팬 참여를 동력으로 하는 대표적 산업인 스포츠와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블록체인 기술의 결합은 선수와 팬 사이의 새로운 매개체로 작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