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8 17:38 (화)

페이코인, 결국 국내 원화마켓 거래소 퇴출… 상폐 확정
상태바
페이코인, 결국 국내 원화마켓 거래소 퇴출… 상폐 확정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3.03.31 17: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페이코인이 결국 국내 원화 기반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상장폐지된다.

디지털자산거래소공동협의체(DAXA) 소속 거래소인 업비트는 31일 공지를 통해 닥사 회원사들에 의하여 페이코인(PCI)의 거래지원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페이코인은 오는 4월 14일 오후 3시부터 거래지원이 종료된다. 

업비트는 페이코인의 페이코인 측의 실명확인 입출금 계정 발급 및 FIU의 가상자산 사업자 변경 수리여부에 관하여 FIU가 불수리를 통보한 사실 등을 거래지원 종료 사유로 꼽았다.

또한 유의 종목 지정 기간 동안 페이코인 측은 실명확인 입출금 계정을 확보하지 못하고 가상자산 사업자 변경 신고를 완료하지 못하여 유의 종목 지정 사유를 해소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사실상 PCI를 이용한 국내 결제 사업이 중지됐다는 판단이다.

거래지원종료정책에 의거하여 페이코인은 거래지원 종료일인 3월 31일부터 30일간 출금이 지원될 예정이다. 기간은 오는 5월 14일까지다. 업비트에서 출금 서비스를 지원하는 PCI는 메인넷 네트워크를 사용하는 PCI다. 이더리움 네트워크 등 타 네트워크로의 출금은 지원되지 않는다.

한편 페이코인의 거래지원 종료 공지는 업비트와 함께 닥사에 소속되어 있는 빗썸, 코인원에도 안내됐다. 페이코인은 업비트와 빗썸에서는 4월 14일 오후 3시, 코인원에서는 같은 날 오후 4시까지다.

hj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