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17:38 (수)

메타버스월드, ‘수이(SUI) 빌더 하우스 인 서울’서 '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 소개
상태바
메타버스월드, ‘수이(SUI) 빌더 하우스 인 서울’서 '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 소개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3.06.08 16: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넷마블)

[블록체인투데이 김재민 기자] 넷마블에프앤씨 자회사 메타버스월드(대표 박현, 이일무)는 지난 4일 서울 청담동 위워크 디자이너 클럽에서 진행한 ‘수이 빌더 하우스 인 서울’(Sui Builder House in Seoul)에서 메타버스플랫폼 ‘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 프로젝트에 대한 발표를 진행했다.

‘수이 빌더 하우스’(Sui Builder House)는 글로벌 10개 도시 순회하는 개발자 밋업 행사로서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개발자를 위한 첫번째 출발지로 서울을 선정했다.  레이어 1 블록체인 플랫폼 '수이(SUI)'는 메타(구 페이스북) 블록체인 프로젝트의 엔지니어들로 구성된 미스틴 랩스가 개발했다.

이번 행사에서 연사로 참여한 메타버스월드 박현 각자대표는 ‘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Grand Cross: Metaworld)’의 콘텐츠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메타버스 내 인프라를 청중들에게 소개했다.

메타버스월드 박현 각자대표는 “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는 올 하반기 비공개 시범 테스트가 예정돼 있으며, 다양한 IP와 세계관이 공존하는 광대한 메타버스 공간에서 현실과 가상세계가 융합된 MMO 소셜 게이밍 기반의 오픈월드를 선보일 것” 이라며,”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는 수이(Sui) 네트워크와 더불어 메타버스월드의 자체 메인넷인 팬시(FNCY) 와도 공존할 수 있는 확장성 있는 생태계로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랜드크로스: 메타월드’는 차세대 언리얼 엔진5를 사용하여 캐주얼한 캐릭터와 실사풍 배경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통합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이곳에서 이용자는 실제처럼 제작된 여러 도시를 탐험하고, 전세계 이용자들과 만나 소통하며, 다채로운 액티비티와 게임 개발 및 플레이가 가능하다.

수이 빌더하우스 프로그램은 앞으로 일본 도쿄, 프랑스 파리와 터키 이스탄불, 싱가포르, 포르투갈 리스본 등을 포함한 글로벌 9개국 도시에서 올해 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kjm@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