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17:38 (수)

레저, 이더리움·폴리곤 보유자에 '사기성 바우처 NFT 주의해야" 당부
상태바
레저, 이더리움·폴리곤 보유자에 '사기성 바우처 NFT 주의해야" 당부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3.09.20 17: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암호화폐 지갑 제공업체인 레저(Ledger)가 이더리움(Ethereum), 폴리곤(Polygon) 및 바이 낸스(Binance) 계정 소유자에게 중요한 경고를 발표했다.

19일(현지 시각) 유투데이에 따르면 레저는 해당 사용자 그룹에게 "계정으로 전송되는 사기성 바우처 NFT를 주의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암호화폐 지갑 제공업체에 따르면, 여기에는 24단어 복구 문구를 공개하도록 사용자를 속이기 위해 고안된 악성 링크가 포함되어 있다.

레저에 따르면 사용자는 바우처로 보이면서 타사 웹사이트에서 사용하면 공짜로 돈을 받을 수 있는 NFT 에어드롭을 원치 않아도 받을 수 있다. 레저는 이러한 NFT 바우처는 사기이며 종종 타사 웹사이트로 연결되는 링크가 포함되어 있다고 경고했다. 

이런 사기꾼들은 사용자가 타사 웹 사이트 또는 앱을 방문하도록 유도하여 24 단어 복구 문구를 공개하거나 레저 장치로 악성 거래에 서명하도록 요청하여 사기꾼에게 계정에 대한 액세스 권한을 제공한다.

레저는 사용자에게 24단어 복구 문구를 다른 사람에게 공개하거나 웹사이트나 앱에 입력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또한, NFT를 전송하거나 소각하지 말고 NFT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클릭한 후 '숨김'을 선택하는 등 안전을 유지하기 위한 단계도 강조했다. 

보도에 따르면 링크가 포함된 원치 않는 NFT 바우처를 받았을 때 사용자는 세 가지 방법을 주의해야 한다. 첫째는 악성 NFT에 연결된 링크 또는 웹 사이트와의 상호 작용을 피하는 것이다. 

둘째, NFT를 다른 계정이나 버너 주소로 전송해서는 안 된다. NFT의 기본 스마트 컨트랙트와 접촉하게 되며 이는 악의적인 주소일 가능성이 있고 사용자 계정을 손상시킬 수 있다.

마지막으로, 레저 라이브에서 NFT를 마우스 오른쪽 버튼으로 클릭하고 'NFT 컬렉션 숨기기'를 선택해 숨겨야 한다.

hj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