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21:47 (금)

마크 큐반 "바이든 대선서 패하면 SEC와 겐슬러에 고마워할 가능성 높아"
상태바
마크 큐반 "바이든 대선서 패하면 SEC와 겐슬러에 고마워할 가능성 높아"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4.05.13 14: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김재민 기자] 미국의 기업인이자 댈러스 배머릭스의 구단주 마크 큐반이 조 바이든이 대선에서 패배하면 게리 겐슬러와 SEC(증권거래위원회)에 감사를 표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11일(현지 시각) 크립토포테이토에 따르면 큐반은 암호화폐를 단속하려는 바이든 행정부를 반대하고 SEC를 비난했다.

그는 "암호화폐는 젊고 독립적인 유권자들의 중심"이라며 "겐슬러 의장은 단 한 명의 투자자도 사기로부터 보호하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그는 SEC가 한 모든 일이 암호화폐 기업이 미국에서 운영하는 것을 사실상 불가능하게 만든 것뿐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폴리티코 보도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는 암호화폐 커뮤니티를 공개적으로 지지한 최초의 주요 정당 후보가 됐다.

대선 후보인 트럼프는 지지자들에게 바이든 행정부가 암호화폐 산업을 단속하는 방식엔 문제가 있어 자신에 투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블록체인협회의 크리스틴 스미스 CEO는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이번 선거 주기에 디지털 자산의 중요성이 크게 변했다는 신호"라고 말했다.

kjm@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