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21:47 (금)

헬스케어 플랫폼 슈퍼워크, 150억弗 규모 '아비트럼' 멀티체인 도입
상태바
헬스케어 플랫폼 슈퍼워크, 150억弗 규모 '아비트럼' 멀티체인 도입
  • 한지혜 기자
  • 승인 2024.05.21 09: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프로그라운드(주)(대표 김태완)가 운영하는 리워드형 웹3.0 헬스케어 플랫폼 '슈퍼워크'가 글로벌 확장 가속화를 위해 이더리움 레이어 2 '아비트럼(Arbitrum)'을 멀티체인으로 도입한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프로그라운드는 슈퍼워크의 글로벌 웹3.0 프로젝트 도약을 위해 기존 클레이튼 체인과 함께 바이낸스 체인(BNB)까지 여러 블록체인 네트워크와 멀티체인을 형성 중이다. 현재 국내를 포함 일본, 동남아, 유럽 등에서 서비스를 운영하며 누적 이용자 30만명을 확보했다.

이번에 슈퍼워크와 연계되는 아비트럼은 총 예치자산(TVL) 150억 달러 규모에 순 활동 지갑 수(UAW) 2400만개에 달하는 이더리움 레이어 2 솔루션으로 북미권에서 온체인 활동이 활발한 것이 특징이다.

슈퍼워크는 아비트럼 멀티체인 구축에 따라 미국, 캐나다 북미 지역까지 서비스 영역을 확장, 이를 통해 글로벌 인지도 제고는 물론 신규 이용자 유입 확대로 슈퍼워크 생태계의 지속 가능성을 강화하게 됐다.

뿐만 아니라 슈퍼워크는 일간 활성 이용자 수(DAU) 1만5000명, NFT 거래액 300억 돌파 등 한국 웹3.0 시장에서 이룬 성과와 마케팅 노하우를 내세워 아시아 진출을 원하는 아비트럼 기반 프로젝트들의 교두보 역할도 수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라운드 김태완 대표는 “아비트럼은 북미에서 인지도가 높고 유저 구매력도 탄탄해 슈퍼워크 생태계의 안정적인 성장 도모를 위한 최적의 멀티체인”이라며 “글로벌 웹3.0 슈퍼앱을 목표로 비즈니스 모델 다각화와 유저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클레이튼 대표 프로젝트인 슈퍼워크는 이용자가 NFT 신발을 구매 후 걷거나 뛰면 운동량과 NFT 성능에 따라 가상화폐를 보상으로 지급하는 M2E(Move To Earn·돈 버는 운동) 서비스다. 댑레이더(DappRadar)에 따르면 순 활동 지갑 수(UAW) 6만5000개, 온체인 활동 약 200만건에 달하며, 월간 재이용률은 90%에 육박한다.

hjh@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