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2 13:23 (월)

업비트, 비트코인 10개 걸고 '가상자산 투자 대회' 개최
상태바
업비트, 비트코인 10개 걸고 '가상자산 투자 대회' 개최
  • 편집팀
  • 승인 2024.06.18 15: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편집팀] 업비트가 총 10비트코인(BTC) 규모의 혜택을 내건 가상자산 투자 대회를 연다.

18일 두나무는 7월 3일부터 16일까지 제1회 '업비트 투자 메이저리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참가자는 대회에 앞서 오는 6월 26일 오후 6시까지 업비트 투자 메이저리그 홈페이를 통해 모집한다. 업비트 고객확인(KYC)을 마친 내국인(개인)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기간 내 등록을 마쳐야 참여가 가능하다.

업비트 투자 메이저리그는 △고래리그(리그 시작일 기준 보유한 원화 및 가상자산의 원화 환산 추정값이 총 1000만원 이상인 경우)와 △새우리그(리그 시작일 기준 보유한 원화 및 가상자산의 원화 환산 추정값이 총 1000만원 미만인 경우)로 나눠 운영된다. 리그는 이용자의 보유자산에 따라 자동으로 배정된다.

대회는 업비트에서 거래지원 중인 모든 마켓(KRW/BTC/USDT 마켓)의 가상자산을 대상으로 한다. 대회 기간 중 업비트에서 신규 거래 지원되는 가상자산도 포함된다.

업비트는 대회 중 누적 수익률을 평가해, 높은 수익 성과를 낸 200명(리그별 누적 수익률 기준 각 상위 100명)을 시상할 예정이다. 최고 상금은 1BTC로, 고래리그 1등에게 주어진다.

두나무는 대회 기간 중 추가 혜택을 제공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대표적으로 케이뱅크 계좌 등록을 완료한 뒤, 업비트에 생애 최초로 원화를 입금한 선착순 3만명에게 1만원 상당의 BTC를 지급한다. 또 리그 참가자 중 1000명을 무작위로 추첨해 총 0.5BTC를 포상하는 이벤트도 개최된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