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2 17:47 (월)

美슈퍼팩 페어셰이크, '코인 반대' 의원 재선 견제에 28억원 지출
상태바
美슈퍼팩 페어셰이크, '코인 반대' 의원 재선 견제에 28억원 지출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4.06.18 15: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디지털뉴스팀] 암호화폐 슈퍼 정치행동위원회(PAR) 페어셰이크(Fairshake)가 암호화폐 반대 정책 입안자에 대응하는 광고를 내걸었다.

뉴스1에 따르면 페어셰이크는 가상자산에 반대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미국 뉴욕주 하원의원 자말 보우먼의 재선 반대 미디어 광고에 200만달러(약 28억원) 이상을 지출했다.

폐어셰이크는 암호화폐 기업이 후원하는 슈퍼팩(super PAC·특별정치활동위원회)으로 대표적인 후원자인 리플과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 및 제미니, 벤처캐피탈 선두주자인 안드리센 호로위츠, 자산관리 대기업인 아크 인베스트 등 암호화폐 부문의 주요 인물들로부터 후원을 받고 있다.

해당 광고에서 페어쉐이크는 "보우먼 의원은 위험한 음모론을 추진하기 위한 커리어를 쌓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보우먼 의원은 지난달 하원을 통과한 21세기 금융혁신 및 기술 법안(FIT21)에 반대표를 던진 것으로 알려졌다.

대다수의 가상자산을 증권이 아닌 상품으로 분류하는 내용을 골자로한 FIT21은 당시 71명의 민주당 의원과 208명의 공화당 의원의 찬성표를 받아 통과된 바 있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