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2 13:23 (월)

비트코인 채굴기업 상위 2곳이 전체 점유율 60% 차지
상태바
비트코인 채굴기업 상위 2곳이 전체 점유율 60% 차지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4.07.06 17: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디지털뉴스팀] 미국 소재 비트코인 채굴풀 파운드리USA(Foundry USA)와 가상자산 채굴장비 제조 업체 비트메인 산하 채굴풀 앤트풀(Antpool)의 채굴시장 점유율이 6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뉴스1이 보도했다.

3년 전 파운드리USA의 점유율은 24%, 앤트풀의 점유율은 20% 였으나, 현재 각각 30% 씩을 점유하고 있다.

파운드리USA의 해시레이트는 181EH/s이고, 앤트풀의 해시레이트는 140EH/s으로 '채굴 시장 중앙화'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와 관련 밥 버넷 비트코인 채굴업체 배어풋마이닝 창립자는 "앤트풀이 최근 6개의 연속된 블록 중 5개를 채굴했다"고 지적했다.

info@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