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7 09:10 (월)

도이체방크, 토러스와 암호화폐 수탁·토큰화 서비스 구축
상태바
도이체방크, 토러스와 암호화폐 수탁·토큰화 서비스 구축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3.09.15 16: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김재민 기자] 독일 최대 은행 도이체방크가 스위스 암호화폐 수탁 스타트업 토러스와 협력해 디지털 자산 수탁과 토큰화 서비스를 구축한다.

14일(현지 시각)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도이체방크는 지난 6월 독일 금융감독 기관 바핀(BaFin)에 암호화폐 보관 라이선스를 신청했다고 밝힌 바 있다.

토러스 공동 창업자 라민 브라히미는 매체와 인터뷰에서 "우리는 몇 분기 전에 거래를 성사기켜 은행이 고객이 되었고 토러스의 지분을 확보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 파트너십은 암호화폐에 초점을 맞추고 있지만, 우리는 암호화폐를 넘어서는 것으로 잘 알려져있다. 따라서 은행이 적합하다고 판단하는 경우 자산을 토큰화하고 자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kjm@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