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5 17:31 (월)

프리딕트-투-언으로 들뜬 코인 커뮤니티, 그린 비트코인 사전 판매에 수천 명 몰려
상태바
프리딕트-투-언으로 들뜬 코인 커뮤니티, 그린 비트코인 사전 판매에 수천 명 몰려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4.02.29 13: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미드저니)
(출처=미드저니)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그린 비트코인(Green Bitcoin) 사전 판매가 코인 커뮤니티에서 상당한 관심을 받고 있다. 비트코인 시세 예측으로 잠재적 토큰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기능과 환경적 지속가능성이 투자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으로 보인다. 더 많은 투자자가 사전 판매에 참여할수록 그린 비트코인이 가상자산 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커질 수 있다.

아래에서 BTC 가격을 예측해 보상을 받을 수 있는 그린 비트코인만의 독창적 기능과 GBTC 사전 판매에 관해 알아본다. 일부 트레이더가 GBTC의 10배 성장 잠재력을 논하는 이유도 알게 될 것이다. 

◆GBTC 스테이킹하고 큰 보상 받을 수 있는 그린 비트코인

(출처=그린비트코인)
(출처=그린비트코인)

그린 비트코인은 가상자산 관련 기능, 친환경 노력, 스테이킹 중심 구조 등 현대 코인 시장의 최신 흐름을 모두 담았다. 세 특징이 결합되면서 “게이미파이드 그린 스테이킹”이라는 그린 비트코인만의 디자인 철학이 탄생했다. 게이미파이드 그린 스테이킹은 높은 잠재적 보상과 최대 100%까지 오를 수 있는 보너스 기회를 약속한다. 비트코인의 유산과 이더리움의 친환경 블록체인을 합친 것으로 묘사되는 그린 비트코인의 접근 방식은 다양한 청중의 관심을 자극하는 데 성공했다. 

디자인 철학 자체는 직관적이고 사용자 친화적이다. 그린 비트코인은 비트코인 시세 움직임과 연관된 스테이킹 모델을 도입하면서도 탄소 발자국을 최소화했다. 참여자는 GBTC 토큰을 스테이킹하고 비트코인의 가격 움직임을 예측한 후 결과에 따라 지정된 스테이킹 기간 종료 후 보상을 청구할 수 있다. 

그린 비트코인은 지분증명 네트워크로 35Wh이라는 적은 에너지 사용량만으로 운영된다. 이러한 측면에서 GBTC는 비트코인, 비트코인캐시, 비트코인에스브이 등의 네트워크를 능가한다. 그린 비트코인의 주요 기능에는 주간 예측 챌린지가 있으며, 목표는 지속적인 사용자 참여를 유도하는 것이다. 

스테이킹은 프로젝트의 성공에 큰 영향을 미치는 요인이다. 그린 비트코인은 연 253%의 높은 스테이킹 보상률을 자랑한다. 높은 스테이킹 보상률은 잠재적으로 강한 성장 여력을 시사한다. 사전 판매 정보를 더욱 자세히 확인하면, 15%의 추천인 보너스 혜택도 제공된다. 

그린 비트코인은 차별화된 기능을 제공하며 거래소 상장 이후 암호화폐 시장에 큰 영향을 주는 프로젝트로 성장할 준비가 되어있다. GBTC는 사전 판매 단계에서부터 상당한 관심을 받고 있다. 그린 비트코인 초기 투자자에게 앞으로 몇 주 혹은 몇 개월 동안 어떠한 미래가 기다리고 있을지 기대된다. 

◆2024년 유망한 알트코인 그린 비트코인

(출처=그린비트코인)
(출처=그린비트코인)

그린 비트코인 사전 판매는 여러 단계를 거쳐 현재 GBTC 토큰을 $0.4982에 판매하고 있다. 상장 가격은 $0.60로 계획되어있다. 사전 판매 모금액은 119만 달러를 넘었다. 

전체 GBTC 공급량 중 40%는 사전 판매에 할당되었다. 27.5%의 토큰은 스테이킹 보상에 사용되며 17.5%는 마케팅, 10%는 유동성 공급, 5%는 커뮤니티 보상을 위해 준비되었다. 

GBTC 바로가기
 

개발팀은 사전 판매 이후의 계획도 몇 가지 이정표로 제시했다. 여기에는 예측 기능 출시가 포함된다. DEX 상장을 진행한 후에는 커뮤니티 육성 및 생태계 개발에 전념할 계획이다. 

그린 비트코인의 친환경적 철학 및 스테이킹 프로토콜 덕분에 사전 판매 이후 성장 잠재력이 클 것이라고 보는 전망이 있다. 

사전 판매 초기에 참여할수록 할인 혜택이 커진다. 앞으로도 개발팀은 상세한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며  소셜 미디어 채널에서 가장 먼저 확인할 수 있다. 

info@blockchaintoday.co.kr

 



*면책 조항: 이 기사는 투자 참고용으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 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해당 내용은 정보 제공의 목적으로만 해석되어야 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