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2 17:31 (금)

비트코인 상승 랠리에… 가상자산 관련주도 강세
상태바
비트코인 상승 랠리에… 가상자산 관련주도 강세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4.03.05 14: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 가격이 연일 최고점을 경신하며 국내 가상자산 관련주들도 덩달아 강세를 보이고 있다고 뉴스1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5일 오전 9시 25분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지분을 보유한 우리기술투자(041190)는 전일 대비 840원(8.43%) 오른 10만82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 초반에는 1만1320원까지 올랐다.

역시 두나무의 지분을 보유한 한화투자증권(003530) 4.13%, 에이티넘인베스트(021080) 1.07%, 대성창투(027830) 0.81% 등도 상승세다. 위지트(036090)도 3.43% 오르고 있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 운영사 빗썸코리아의 지분을 보유한 티사이언티픽(057680) 1.82%, 티사이언티픽 대주주 위지트(036090) 4.37% 등 다른 관련주의 주가도 상승세를 보였다.

가상자산 관련주의 강세는 비트코인의 가격 고공행진 영향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날 오전 8시 30분 업비트 기준 국내 비트코인 가격은 전날 같은 시간보다 8.17% 오른 9517만원으로 9500만원 선을 뚫었다.

상승세에는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운용사들의 비트코인 매입이 여전히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현물 ETF 운용사들은 비트코인을 직접 매입해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

글래스노드 데이터에 따르면 그레이스케일의 비트코인 ETF 'GBTC'를 포함한 10개 비트코인 현물 ETF가 보유한 비트코인(BTC) 물량이 약 70만개를 기록했다. 현재가로 약 476억달러(63조원)에 해당하는 물량이다.

비트코인 ETF의 거래량도 증가세다. 에릭 발추나스 블룸버그 ETF 애널리스트는 X(구 트위터)를 통해 "비트코인 ETF 10종의 거래량이 55억달러를 기록했다. 역대 두 번째로 큰 규모"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블랙록의 ETF 상품 'IBIT'의 거래량만 24억달러이고, 운용자산 규모는 110억달러를 넘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