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1:38 (금)

디스프레드, 中미디어 테크플로우와 파트너십 체결
상태바
디스프레드, 中미디어 테크플로우와 파트너십 체결
  • 김재민 기자
  • 승인 2024.03.18 14: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디스프레드)

[블록체인투데이 김재민 기자] 웹3 컨설팅 기업 디스프레드(DeSpread)가 중국 대표 가상자산 미디어 테크플로우(TechFlow)와 건전한 한중 가상자산 시장 조성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테크플로우는 2020년에 설립된 중국 대표 가상자산 전문 미디어로, 높은 수준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통해 중국 가상자산 시장에 영향력을 끼쳐왔다. 미디어 업무 이외에도 통합 마케팅 전략·브랜드 디자인·기술지원·홍보 대행 등 다양한 서비스를 기획한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는 각 회사의 보고서를 현지화하여 정보 교류 하는 등 서로 다른 한국과 중국의 가상자산 시장의 정보 격차를 축소할 예정이다. 또한 두 회사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글로벌 웹3 프로젝트들의 아시아 시장 진출 및 사업 확장을 도울 계획이다.

박성민 디스프레드 중화권 사업개발 담당자는 “테크플로우는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이 있는 미디어이기 때문에 이번 협력을 통해 앞으로 글로벌 프로젝트들이 중국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라며 “지난 일본 가상자산 전문 미디어 크립토타임즈와의 파트너십 연장선으로 앞으로 동아시아 지역에서 다양한 시너지를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조로 숑 (Zolo Xiong) 테크플로우의 파트너는 "한국 시장은 글로벌 가상자산 업계에서 중요한 시장 중 하나이고, 실제로 많은 고객들이 한국 시장 진출을 꿈꾸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디스프레드는 다년간 한국 시장을 이끌어 왔기 때문에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훌륭한 리서치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이번 협력을 통해 한중 시장의 고품질 콘텐츠와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kjm@blockchain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