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7 17:27 (금)

스폰지(SPONGE) 유동성 풀 공격 대응 위해 폴리곤 네트워크로 전환 발표… 2월 5일 이후 기존 V1토큰 거래 불가
상태바
스폰지(SPONGE) 유동성 풀 공격 대응 위해 폴리곤 네트워크로 전환 발표… 2월 5일 이후 기존 V1토큰 거래 불가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4.02.03 03: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스폰지 V2가 폴리곤 버전으로 이동과 함께 스폰지 V1 운영 중단을 발표했다. 이러한 조치는 최근 스폰지 코인 유동성 풀에 대한 악의적인 해킹 공격에 대응하기 위함이다. 

스폰지 V2 개발팀은 해킹 공격 이후 커뮤니티 보호를 위해 신속한 조치를 취했다. 이에 따라 모든 토큰 보유자는 2월 5일 오후 11시 UTC(한국 기준 6일 오전 8시)에 SPONGEV2로 이전된다. SPONGEV1은 단계적으로 폐지 수순을 밟으며 2월 5일 이후로 더이상 운영되지 않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투자자는 2월 5일 이전에 $SPONGEV1을 스테이킹해야 $SPONGEV2 토큰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을 기억해야 한다. 중앙 집중식 거래소에 SPONGE V1 토큰을 보유한 투자자는 마감일 전에 거래소에서 토큰을 인출하여 스폰지V2 웹사이트에 스테이킹해야 SPONGE V2를 청구할 수 있다. 스테이킹된 SPONGEV1 코인은 자동으로 이전된다.

이는 2월 5일 이후 해킹 공격의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SPONGEV1 운영이 중단되기 때문이다. 이러한 조치는 스마트 컨트랙트에 따라 2월 6일에 원래 예정되어 있던 $SPONGEV1 유동성이 풀리는 것과도 맞물린다. 

개발팀은 게이트아이오, 엘뱅크, MEXC 등 기존 $SPONGEV1 토큰이 상장된 거래소에 2월 5일 오후 11시 UTC(한국 기준 6일 오전 8시)부터 해당 토큰 거래 중지를 요청한 상황이다. 5일 이후로 해커들이 보유한 $SPONGEV1 코인은 무용지물이 되는 셈이다.

◆폴리곤 네트워크로의 이전 장점
변화를 가속하기 위해 스폰지밥코인 V1 보유자들은 폴리곤 네트워크의 $SPONGEV2로 이전된다. 폴리곤 네트워크는 낮은 수수료를 자랑해 탈중앙화 P2E 게임에 최적화되었다. 

개발팀은 “폴리곤 네트워크로의 이전으로 추가 해킹 공격을 제한하고 낮은 거래 수수료의 완전 분산 플레이투언(P2E) 게임 출시를 가속화할 것”이라 밝혔다. 

현재 MATIC 거래 비용은 일반적으로 0.1~0.5 MATIC(0.077~0.38달러)인 반면, 이더리움 거래 비용은 2.5~20달러다. 따라서 스폰지 게임 유저는 온체인에서 엄청난 비용 절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폴리곤은 레이어2 네트워크로 기존 블록체인 위에 존재한다. 이를 통해 초당 트랜잭션(tps)으로 측정되는 확장성과 관련된 향상된 기능을 제공한다. 

일례로 폴리곤은 최대 7,000tps까지 확장할 수 있는 반면 이더리움은 1~25tps에 그친다. 폴리곤은 이론적으로 서버 아키텍처 및 기타 요인에 따라 65,000tps를 달성할 수 있지만 실제로는 병목 현상으로 인해 달성이 어려운 편이다. 

◆스폰지 V2 - 스테이킹과 P2E로 생태계 확장
스폰지 V2는 지난해 5월에 출시된 원조 스폰지 코인의 유산을 이어받았다. SPONGEV2는 토큰 재출시와 함께 스테이크-투-브릿지, P2E 게임 등의 기능을 추가해 과거의 성공을 재현하고자 한다. 

스폰지 레이서 게임은 무료 버전과 유료 버전 모두 제공되어 사용자가 게임을 즐기면서 토큰 보상까지 받을 수 있다. 

스폰지 V2는 원활한 마이그레이션을 위해 “스테이크-투-브릿지”라는 혁신적 접근 방식을 택했다. 이 구조에 따라 사용자는 원조 스폰지 코인을 스테이킹해 새로운 토큰을 보상으로 받을 수 있다. 

스폰지 V2의 전체 토큰 가운데 43.09%가 스테이킹, 26.93%가 브릿지에 분배되어 상당한 비중이 커뮤니티 참여 활성화를 위해 사용되고 있다. 또한 마케팅, 게임 개발, P2E 보상, 거래소 유동성 공급 등에도 토큰이 분배되어 플랫폼의 지속적 성장을 뒷받침한다. 

info@blockchaintoday.co.kr
 



*면책 조항: 이 기사는 투자 참고용으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 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해당 내용은 정보 제공의 목적으로만 해석되어야 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