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7 17:38 (수)

포블 안현준 대표 취임 1년… "업계 발전 기여 노력할 것”
상태바
포블 안현준 대표 취임 1년… "업계 발전 기여 노력할 것”
  • 장명관 기자
  • 승인 2024.02.29 15: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록체인투데이 장명관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의 안현준 대표는 지난해 2월 가상자산 시장의 긴 겨울이 지속되던 시기에 리더십을 발휘하며 회사를 1년간 이끌어 왔다. 위축된 시장 환경 속에서도 안정적인 운영과 혁신을 통해 포블을 이끈 그의 리더십은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안현준 대표의 리더십 아래 포블은 임직원 간의 소통 강화에 큰 중점을 두었다. 취임 후 매주 1회 전체 직원과의 소통 시간을 통해 CEO 메시지를 직접 전달함으로써 내부 소통의 부재 문제를 해결했다. 이러한 소통의 강화는 올바른 방향성을 이끌고 조직 내 결속력을 높이는데 크게 기여했다.

또한, 리더들과의 월 1회 독서 클럽을 통해 지속적인 자기계발과 팀워크를 강화하며, 리더들의 지식의 폭을 넓히고 사고의 깊이를 더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러한 문화는 팀 내 혁신적인 사고를 장려하고 업계 내 포블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안 대표의 지휘 아래 포블은 부동산 금융기반의 토큰증권, AI 툴 활용 및 공모전 진행, AI 기반의 NFT 프로젝트 진행 등 다양한 신규 사업 모델을 적극 개발하여 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러한 신규 사업 모델 개발은 시장의 변화와 요구에 신속하게 대응하며, 포블의 사업 다각화와 성장을 추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포블은 금융정보분석원(FIU)의 현장검사를 마친 두 개의 코인마켓 거래소 중 하나로, 엄격한 규제 준수와 높은 투명성을 바탕으로 운영되고 있음을 입증했다. 3월 초 예정된 금융감독원의 현장 컨설팅을 통해서 한층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줄 계획이다.

안현준 대표는 “우리는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지속 가능한 성장과 혁신을 추구해왔다”라며, “’평온한 바다는 숙련된 선원을 만들지 않는다’는 말처럼 앞으로도 변화하는 시장 환경 속에서 사용자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가상자산 산업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info@blockchaintoday.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미래로 2024-03-02 09:45:17
원화거래소 빨리 승인 해줘라

주요기사
이슈포토